'트랜스포머'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1/06/30 집쥔 트랜스포머(Transformer) 3
  2. 2009/07/05 집쥔 트랜스포머(Transformer) 2 IMAX (4)
  3. 2009/06/28 집쥔 트랜스포머(Transformer) 2 (2)
야 이거 3D로 볼까 그냥 볼까 해 가며 기대스런 고민을 하다가
에이 보고 또 보지 하면서 일단 보았는데...
...엌...

'망작이다...'라는 생각이 대뜸 들었습니다.
여주인공은 겉돌고 남주인공은 겉돌고 반전은 바른생활교과서 수준이고 로봇 때려잡는 설정도 허술하기 그지없고 하다못해 최후의 보루로 기대한 비주얼도 얼렁뚱땅 심심하고 등등...
별점이 얼마까지 내려갈까 궁금하옵니다.

1편 Blu-ray나 사 보면서 안구정화나 해야 겠습니다.
2011/06/30 00:43 2011/06/30 00:43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598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598

한 번 더 보러 가게 되었는데,
같은 것을 볼 수는 없다는 생각이 들어 IMAX를 찾게 되었습니다.
수도권에는 용산 왕십리 일산이 있던데,
용산을 예매하려고 했더니 처음 볼 때는 5석 있던 자리가 잠깐 사이에 0석이 되어버려,
어쩔 수 없이 머나먼 왕십리행을 하게 되었습니다.

아이맥스용 필름으로 찍은 3군데가 있다는 학습을 하고,
두 번째 시청이므로, 자막은 버리고 재미없는 부분은 듣기연습하고
- 거의 못 들었습니다마는 - 보려는 부분만 보았더니,
처음 볼 때보다 오히려 볼만한데?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도 마지막 사막 전투장면은 지루하기짝이없기는 마찬가지였습니다.

번역이 특히 많이 쪼이던데,
'railgun'이라고 똑똑히 들리는 부분을 뜬금없이 '강철미사일'로 번역했더군요.
레일건
뭔지 모르면 차라리 원문 그대로 적을 것이지 왜 오래 살 일을 벌이는지 모르겠습니다.
지긋지긋하게 독일전차이름 제대로 못 적어주는 번역서적들 생각이 나서 적어봅니다.
- 요새 세상에는 잘난분들이 많다9.

보통 필름(직전에 본 건 돼지털관) 대비라면,
세뇌되어서 그런지 전용촬영장면이라는 곳의 디테일이 좀 더 세부적인 것 같고,
그리 앞쪽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시야에 가득차게 들어온다는 느낌이 좀 더 들더군요.
일반영화를 한 번 보고 이거 괜찮다 싶을때 한 번 더 보러가는 것도 괜찮은 방법 같습니다.

뱀다리)
대학때만 해도 왕십리는 오래된 건물들의 이미지였는데,
이번에 지하철에서 지상으로 올라오니 떠억~ 하니 보이는 거대건물의 모습은,
변압기 변형하는 것보다 더 인상적이더군-_-요.
2009/07/05 12:59 2009/07/05 12:59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34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34

동생이 모처럼 올라와서,
전지현에게 기부하기 위하여 블러드나 보러갈까 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재빠르게 간판을 내려버렸더군요.
- 터미네이러 보러 갔다 예고편 보면서 쪽박이다~ 라고 생각은 했습니다마는.
그래서 그냥 걸리는 것 중에서 변압기2를 보러 갔습니다.

맘에 안 드는게 한두가지가 아니삼.
초등학생이 발로쓴 거 같다는 구멍 숭숭난 시나리오는 애시당초 각오하고 갔지만,
수위는 쓸데없이 끈적한 주제에 내용은 초딩용이라는 이 불균형은 오노스러운데다,
- 초딩 바른생활 교과서 줄거리의 야겜을 보면 치가 떨리는데 따악 그짝.
결정적으로 기대한 볼거리도 어째 오히려 1편만 못하다는 생각이 드는게...
이건 뭐 볼것도 없고 재미도 없고 짜증만 나고... 천만은 개뿔... 부도냅시다욥.

1.
현용 군사장비를 보여주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이지스함에 레일건은 언제 단겨?
2.
같이간 사람 曰, "그냥 미군 화력만으로도 충분히 이길 것 같구만?"
2009/06/28 23:21 2009/06/28 23:21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31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