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키'에 해당되는 글 8건

  1. 2014/01/04 집쥔 사키 11권
  2. 2009/07/27 집쥔 사키 17화
  3. 2009/07/16 집쥔 사키 15화 (몸통은 곤조 파산)
  4. 2009/07/06 집쥔 사키 5권 (4)
  5. 2009/04/24 집쥔 사키 made by 곤조 (2)
  6. 2009/04/01 집쥔 사키 made by 곤조
  7. 2008/09/09 집쥔 사키 4권
  8. 2008/05/08 집쥔 사키(Saki) 1권 (2)

사키 11권

Comic/단상 2014/01/04 09:47 집쥔
한동안 잊고 살았는데 떴길래 다른책들과 더불어 오만원 맞게 질러봄.

전권 나온지가 일년이 넘었었구나...

오자마자 뜯어서 슬렁슬렁 훑으니 다지나갔음.

훑으면서 건질거라면 톤 적고 선 참 깔끔해서 그림보는 맛이 있네... 정도?

토너먼트 대회기는 하지만 캐릭터 어디까지 새로 내보낼건가... 싶고,
내용은 아무렇게나 그려라 신경안쓸란다... 이지말입니다.
2014/01/04 09:47 2014/01/04 09:47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926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926

사키 17화

Anim/단상 2009/07/27 23:45 집쥔
민망합니다마는,
사키를 보면서 도라에 대한 개념을 깨달았습니-_-다.
이거 학습차원에서 여러번 돌려볼만한 재미가 삼삼하네욥.
그래도 점수 계산은 잘 모르겠네요... 표를 가지고 어떻게 하나본데...
공부 좀 하고픈데 토익공부가 더 시급하다보니(쿠억)

여튼 곤조 마지막에 근사한 역작 하나 남기고 가는군요.
덕분에 흔적은 기억되어주겠네요.

적도라가 무슨 뜻인가 했더니 들고만 있으면 그냥 도라1인가보군-_-요.


근데 도라7이라니... 한 십오 년 게임 하면서 도라4이상 본 적이 거의 없는데...
이거슨 거의 아스트랄한 작탁... -_-a
2009/07/27 23:45 2009/07/27 23:45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42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42

...전개 딥따 빠르네...
당연하기는 하지만 만화책 2권 분량을 2편에 때려잡수시려는 듯.
보는 입장에선 좋기야 하지만 뒤는 뭘로 채우려고 하는지 모르겠군요.

그것도 그거고,

- 붙여놓고 보니 꽤나 상징적인 그림이구만.
에헤라디야~ 상장폐지로 대충 수습될 줄 알았는데, 바로 파산해버리려나보네요...
제작협력으로 바뀐걸 보니 사키도 컨텐츠 권리 자체를 팔아잡수셨나보군-_-요.
회사 약력에 대해서야 전산망 여기저기에 곡소리와 같이 달아놓은 글들이 많으니 통과하고,

개인적으로 연상되는 추억은...

딱 보아도 뭔가 우월한 녀석이, 현실감각을 찾지 못하고 삽질하다가,
결국 고꾸라지는 모습이 웬지 연상된달까요?
자업자득이기는 한데,
실력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어 결론적으로 많이 아쉽달까나... 싶은 감정이 느껴집니다.

요새 여러가지로 느끼는 게 많은데,
능력만 출중하다고 성공할 수 있는 게 아닌 것이 세상인가봅니다.

한 회사 더 생각나네요.

이쯤 되면 이건 이제 취향인가... -_-a
2009/07/16 00:30 2009/07/16 00:30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38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38

사키 5권

Comic/단상 2009/07/06 21:32 집쥔
오늘 입수해 보았습니다.
책표지
...젠장 6권... (제길슨)
아니매와 만화책6권중 어느녀석을 먼저 접할지...
지금봐서는 아니매다 싶은데 곤조의 오리지날스토리는 쥐약인데... -_-a

...역시 표지녀는 인기도가 높은가 봅니다.

그러니까,
제한적 스캔능력들은 다수 가지고 있고,
표지녀 어빌리티는 스텔스,
아마에 어빌리티는 마지막패 조작가능,
주인공 어빌리티는 깡만 부르면 영상패 조작가능이구만요.
아무리 봐도 아이템 사용가능 탈의마작게임이구만요... -_-a
캐릭터 별 어빌리티를 탑재한 마작게임하나 조만간 보겠네-_-요.

게임오바 직전이기는 하지만,
주인공 각성 + 핀치의 상대방을 앞에두고 한마디 하다가 당하는게 악당의 철칙이라,
대반전밖에는 남은길이 없어보이는데...
...웬지 드라마의 마지막을 여론몰이하는 시청자들의 기분이-_-a
여튼 이런 분위기는 지역예선에서 NBA경기를 보여준 슬램덩크 이후 간만인 듯 싶군요.
- 류몬부치는 전국에서의 결과가 없는걸로 봐서는 다른 학교에 발린듯.
자폭하지 말고 지역예선에서 적당히 끊는게 좋을지도.
...라지만 팔리면 찍어내야 할테니...
2009/07/06 21:32 2009/07/06 21:32
TAG ,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35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35

사키 made by 곤조

Anim/단상 2009/04/24 01:00 집쥔
노가리가 좀 깁니다.

1.
2편까지 보니, 원작 그대로 흘러가고 있던데, 기대한 만큼의 재미군요.
어렵다는 회사의 생존을 위하여 역시 노도치가 한 회 한 번씩은 몸바치려-_-나 봅니다.

길어 일단 접습니다

2009/04/24 01:00 2009/04/24 01:00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302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302

사키 made by 곤조

Anim/단상 2009/04/01 20:00 집쥔
신작이야기같은 건 웬만하면 안 하려고 했는디...

만화나 아니는 진리는 웃음만들기라고 생각하고,
- 심오함 따우는 견공이나 던져주라고.
하렘은 싫어하나 탱탱한 갈들은 좋아하는 입장에서,
- 예를들어 로자리오~ 끌리기는 하는데 소화를 할 수 없음.

사키를,
곤조에서 만든다니,
궁합이 맞는 것들끼리 만났으니 상당히 기대할 만한 물건이 되어버릴 것 같습니다.
홍보그림
그냥 화면빨 즐기면서 뇌없이 웃으며 즐기면 되는거겠죠?

몇 가지 보이기는 하는데 당분간 토익학습시절이라 받아만 놓을 것 같네욥(흑)
2009/04/01 20:00 2009/04/01 20:00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290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290

사키 4권

Comic/단상 2008/09/09 07:49 집쥔
백합내음과, 지방덩어리 표현이 거슬림에도 불구하고,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내용하곤 상관없는 표지구나

그럴일은 없겠지만, 남에게 소개할 때, 말해줄 요점이 그려지지 않네-_-요.

1회용 캐릭터 모모양은 참 머랄까... -_-a
안습댄스
그래도 삐뚤어지지 않게 컸구나... 싶은 생각에 뜬금없이 대견함이.
가끔식 조용히 살고픈 입장에서는 stealth화가 가능하다면 나름 부러운 능력이랄-_-까.
2008/09/09 07:49 2008/09/09 07:49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187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187

사키(Saki) 1권

Comic/정산 2008/05/08 20:55 집쥔
통상표지

일단 접어놓았는데 내용 펼치기

아 그러고 보니 fullani 질러야 하는데, 엔화가 느므느므 올랐다.

2008/05/08 20:55 2008/05/08 20:55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107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