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펨캄덴으로 오세요

Comic/단상 2003/06/30 02:50 집쥔
유카 소야
시공코믹스
7권 완결
메르헨 타입 환타지 계열의 순정

표지

(4권까지 보구)
짐작하시다시피 소녀만화-_-입니다.

개그성 높고,
닭살스러움은 잘 못 느끼겠고,
단순한 그림 많이 나오며,
슬랩스틱한 장면도 많습니다.

토펨캄덴이라는 이름도 요상한 왕국에서 부모조실하고 국왕으로 제대로 인준도 받지 못-_-하여 '국왕대리'라는 꼬리표를 붙이도 다니는 마법사 레지에게 호감이 있는 '신장이 작은편에 체중은 마른편 (작가표현)'인 로라공주와, 길드에서 능력있는 편으로 보이는 무뚝뚝한 성격의 로라공주에게 호감이 있는 '신장이 꽤 크고 체중은 나름대로 꽤 나가는 (작가표현)' 마법사 레지와, 중량감은 약간 떨어지는 것 같지만 잘싸우고 부지런하고 진지하고 능력있는 로라공주에게 호감이 있는 '신장이 동년배의 소년들에 비하면 작은 편이고 체중은 꽤 나가는 (작가표현)' 월츠월드 왕국의 서자왕자인 라즈웰 정도가 대충 주역으로 나오는... 국왕과 마법과 왕국이 나오니 일단 환타지물이라고 하겠습니다.

토펨캄덴왕국 국왕대리인 로라공주라는 캐릭터는 본능적 행동으로 이런저런 민폐를 주변 사람들에게 끼치는 와일드하면서도 자상한 성격으로, 잠행을 상당히 많이 하면서 민심을 많이 파악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국왕'대리'라는. 그림에서 보여지는 외모적 특징인 끝을 말아올린 모양의 머리 모양은 독특하다면 독특한건지... 좋게 보이기는 합니다.
왕국민들이 국왕을 잘 모른다 + 권위주의적이지는 않아보이는 분위기이다는건... 요순-_-시대?

마법사의 시종인 '생쥐정도 신장에 생쥐정도 체중 (역시나 작가표현)'을 가진 마법사의 시종인 생쥐씨도 그럭저럭 볼만하였고... 남자 캐릭터들은, 내 알바 아니-_-죠. 관심없음.

보는데 걸릴 것이 없는 만화입니다. 그림체가 상당히 단순하고 수수하고 시원시원하여 - 캐릭터의 눈이 반짝반짝하고 배경에 꽃이 현란하게 피어있는...의 반대로 보아주심이 - 더더욱 보기에 좋다고 하겠지요. 기본적으로 개그스럽고 말입니다.

뭐 이런 분위기... -_-;

글을 쓰는 시점에서 4권까지 나왔는데, 작가가 단편을 생각했다가 이야기를 연장해서 그런지 (추측) 1권과 2권의 경우는 시간개념이 뒤죽박죽합니다. 뒤에는 제대로 흘러가는 듯. 4권은 약간 김빠진 사이다 분위기였는데, 적절히 마무리짓는 것도 좋을 듯.

뱀에 다리를 달자면, 그런 걸 따지면 맞아들어갈 내용은 아니지만, 이 책을 보기 직전에 '중세의 역사'와 '절대주의 국가의 역사'라는 역사서 두 권을 이어 보았기 때문에... 처음 보면서 왕국에서의 국왕과 귀족들과의 관계, 소국으로서의 타국과의 관계, 산업과 재정에 있어서의 상태... 등이 만화의 내용과 마구마구 오버랩되었던 기억이 있습니-_-다. 나름대로 꽤 심각하게 비추어지더라-_-는. 예를 들자면, 강력한 귀족집단과 맞서는 국왕에게 힘이 되어야 할 국가재정이 빈곤하다는 1권의 내용을 보고 상~당히 힘들겠구먼... 하는 현실주의적 생각이 떠오르더라는. 역시나 남정네... 랄까-_-나.



(6권까지 보구)
나온지도 모르고 몇 달 보내다가 이번에 구입하였습니다.
표지를 보다시피 슬슬 살벌해지는데... -_-;

기조라고 하나... 등장인물이나, 개그의 수준 내지 모습이랄까, 하튼 변한 것 별로 없습니다마는...
전체적으로 분위기가 슬슬 무거워지다 보니, 그 압박이랄까, 이전만큼 맘 편하게 읽기는 쪼까 어렵군요.
6권 마무리를 보니, 슬슬 마무리지으려나본데...
인기도 없어보이니 연장연재는 불가할 터이고... 매끄럽게 마무리 될 것 같아보여 좋아보입니다.

이런 만화를 메르헨 타입이라고 하는 듯 싶어보이는데... 내용은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고 생각이 됩니다.
아무개 인터넷 서점 평론을 보니, "호평에 완샷에 구입했다가 그림에 실망했다..." 는 글이 여럿 보이던데...
뭐, B급이라서 좋군요.||||
2003/06/30 02:50 2003/06/30 02:50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하나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37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37

트랙백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trackback/37

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trackback/37

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trackback/3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댓글 RSS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rss/comment/37
댓글 ATOM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comment/37
  1. 떠돌이 2005/04/23 0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말고 이거 보신 분이 있다니 매우 기쁘니다.
    그렇지만 끝으로 갈수록 연애물 비슷하게 되서 개인적으로는 실망..
    게다가 사서 보는 것도 아니므로 할 말 없고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