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근하고 들어오면서

Gossip/make 2012/10/31 23:59 집쥔
음 내일모레 휴가내야 하는데
일은 끊이지 않고...
...그냥 갑갑합니다... -_-y-~

설렁설렁 일한게 잘못인가...
애초부터 불가항력이었던 건가... -_-
무어가 정답인지 모르겠네요...
2012/10/31 23:59 2012/10/31 23:59
TAG ,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776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776

트랙백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trackback/1776

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trackback/1776

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trackback/177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댓글 RSS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rss/comment/1776
댓글 ATOM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comment/1776
  1. Gyuphy 2012/11/01 2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이쿠 공감입니다;; 일도 끊이지 않는데 제가 사는데는 위도까지 높아서 해도 빨리지더군요OTL.. 이래저래 이러니 텐션이 올라가지 않는걸련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