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은 어디로

Gossip/make 2012/04/30 23:52 집쥔
이번달은 글남길 여건이 안될 정도로 열심히 꽃구경 등등 해가며 싸돌아다녔습니다.
달초만 해도 추워서 벚꽃이 피지를 않았는데
달말이 되니 더워서 반팔을 입어야 할 상황...
이제 우리나라에는 사계절이 아니라 두계절만 남았고
봄가을은 그냥 기온바뀌는 과정으로만 존재하는 것 같군-_-요.
좋은때는 이렇게 사라져버렸다니 서글픕니다.
그래도 올해는 황사가 별로 오질 않아서 참으로 좋더군요.
나무들 좀 제대로 심은 건가.
2012/04/30 23:52 2012/04/30 23:52
TAG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708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708

트랙백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trackback/1708

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trackback/1708

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trackback/17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댓글 RSS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rss/comment/1708
댓글 ATOM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comment/1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