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는 아래 그림이 발단인데,

1860년대 프러시아의 세 지도자들. 왼쪽부터 비스마르크, 론, 몰트케

'제국의 3걸'이라는 표현을 옛날부터 들어왔었는데,
그 중 비스마르크에 대한 이야기야 두말할 나위 없고,
몰트케라는 인물도 나름 여러군데에서 들어는 보았는데,
중간의 론이라는 인물이 가장 알려지지 않았었는데,
몰트케에 대한 삽질 이후에, 한 번 추가로 달려보았습니다.

일단은 함선부터.

함선

SMS Roon

론

이력

이름: Roon
유래: Albrecht von Roon
조선소: Kaiserliche Werft, Kiel
건조: 1902년 8월
진수: 1903년 6월 27일
취역: 1906년 4월
최후: 1921년 해체

특징

급: Roon class
배수량: 기준 9533t, 만재 10104t
앞뒤: 128m (419피트)
좌우: 20.22m (66.33피트)
홀수: 7.8m (25.5피트)
출력: 3축, 19000축마력
속력: 시속 39km (21노트)
승무원: 633명
무장:
- 21cm(8.2인치) 주포 4문 (2 * 2)
- 15cm(5.9인치) 10문 (10 * 1)
- 88mm(3.45인치) 14문 (14 * 1)
- 45cm(17.7인치) 어뢰발사관 4문
장갑:
- 장갑대 15cm (6인치)
- 포탑정면 18cm (7인치)
- 갑판 38mm~64mm (1.5인치~2.5인치)

SMS Roon was the lead ship of her class of armored cruisers of the Imperial German Navy. The ship was authorized under the second Naval Law in 1902, and built at the Imperial Dockyard in Kiel at the cost of 15.3 million marks.

SMS 론은 독일 제국해군의 동급 1번함이었다. 그녀는 1902년의 제2차 해군법 아래 허가되었고, 1530만 마르크의 돈을 들여 킬의 제국 해군공창에서 만들어졌다.

Roon and her sistership Yorck were a further refinement in the series of armored cruisers built by Germany around the turn of the 20th century. The ships closely resembled the preceding Prinz Adalbert class of armored cruisers. The ships mounted the same main armament?four 8.2-inch guns in twin turrets and were slightly larger and faster than the previous class.

론과 자매함 요르크는 20세기로 바뀌는 시점 근처의 독일에서 만들어진 장갑 순양함 계열 중 더욱 정교해진 함선들이었다. 두 배는 예전에 만들어진 장갑순양함 급인 프란츠 아달베르트 급과 매우 닮았다. 두 배는 8.2인치 2연장 주포탑 2개라는, 직전 장갑순양함 급과 같은 종류의 무장을 탑재하였고, 약간 커지고, 약간 빨라졌다.

The ship participated in several actions during the First World War, including the raid on Scarborough, Hartlepool and Whitby, as well as operations against Russian forces in the Baltic Sea. After 1916, Roon was used as a training and barracks ship in Kiel until the end of the war. The ship was struck from the naval register in 1920 and scrapped thereafter.

그녀는, 스카버러, 하틀풀, 휘트비의 기습 포격과, 발틱 해에서의 대 러시아 작전을 포함한, 제1차 세계대전의 몇몇 작전에 참가하였다. 1916년 이후 전쟁이 끝날 때까지는 킬에서 훈련함 및 병영함으로 으로 사용되었다. 1920년 해군 목록에서 빠졌고, 1921년 해체되었다.

Contents [hide]
1 Design
2 Service history
2.1 Bombardment of Scarborough, Hartlepool and Whitby
2.2 Operations in the Baltic
2.3 Later service

[edit] Design

The design of Roon can be traced back to the first German armored cruiser, Furst Bismarck, built between 1896-1900, and the preceding Victoria Louise class of protected cruisers that came before it. The German armored cruisers shared many of the same layout characteristics as the contemporary German pre-dreadnought battleships.

론의 설계는, 1896~1900년 사이에, 빅토리아 루이제 급 방호순양함 다음에 만들어진, 독일의 첫 장갑순양함인 비스마르크 왕자(= 오토 폰 비스마르크, 단어 사정이 복잡함) 까지 따라가볼 수 있다. 독일 장갑순양함은 동시대의 구형 전함과 많은 겉모습의 특징을 공유하고 있었다.

The armored cruisers were designed for overseas service, specifically to serve as station ships in the German colonies in Africa, Asia, and the Pacific. Roon and her sister Yorck were improved versions of the preceding Prinz Adalbert class. Roon and Yorck were slightly larger and faster than the Prinz Adalbert class. The ships also had a slightly different armor layout; the Roon class ships had thinner armor on the turret faces, and slightly thinner armored decks.

장갑순양함이라는 함종은, 먼 바다에서의 활동을 목적으로 설계되었는데, 특별히 독일의 경우에는, 아프리카, 아시아, 태평양의 식민지에 주둔하는 함정으로써 만들어졌다. 론과 자매함 요르크는 직전의 프란츠 아달베르트 급보다 개량되었으며, 약간 크고 빠르며, 장갑 형태도 약간 달랐으며, 포탑 정면 장갑과 갑판 장갑이 조금 얇았다.

Roon was laid down as Ersatz Kaiser, as a replacement for the old armored frigate Kaiser, which had been renamed Uranus and used as a harbor ship. Roon and her sistership Yorck were the official design for 1901.

론은, 우라노스로 개명되어 항구정박용 배로서 사용되고 있던, 낡은 장갑프리깃함 카이저를 대채하려는 목적으로, 에르사츠 카이저라는 이름으로 건조되었었다. 그녀와 자매함 요르크는 1901년에 공식적으로 설계되었다.

[edit] Service history

She was laid down in August 1902 at the Kiel dockyard, and launched in June 1903, during which the inspector general Alfred von Waldersee was made patron of the ship. The ship was completed in April 1906, at a cost of 15,345,000 Marks. In 1908, Roon was serving as the flagship for Rear Admiral Jacobsen, in the Second Group of the Scouting Division of the High Seas Fleet, along with her sistership Yorck. After being replaced as the flagship of the Scouting Group on 30 September by the new battlecruiser Moltke, Roon was decommissioned in 1911; however, she was recommissioned three years later at the outbreak of World War I. At the start of hostilities, Roon was serving as the flagship of the III Scouting Group. On 3 November, 1914, she participated in the operation to bombard Yarmouth.

론은, 1902년 8월에 킬의 해군공창에서 건조를 시작하였고, 1903년 6월에 진수되었고, 그 기간 동안 시찰한 장군 알프레드 폰 왈데르세가 그녀의 후견인이 되었다. 1906년 4월에 완성되었고, 1534만5천 마르크의 건조 비용이 들었다.

1908년 자매함 요르크와 함께, 대양함대 제2정찰함대에 배속되어, 해군 소장 자콥센의 기함이 되었다. 새 순양전함 몰트케에 의해 9월 30일에 정찰함대의 기함 역할을 교체당한 뒤에, 그녀는 1911년 퇴역하였다.

그러나, 3년 뒤 제1차세계대전이 발발하자, 그녀는 다시 취역하였다. 교전이 시작되는 시점에서, 그녀는 제3정찰함대의 기함으로서 현업에 종사하였다.

1914년 11월 3일, 그녀는 야머스 포격 작전에 참가하였다.

[edit] Bombardment of Scarborough, Hartlepool and Whitby

p Map illustrating the locations of the various forces during the German retreat from the English coast. By this time, Roon was in the rearguard for the High Seas Fleet.

A month later, on 15~16 December, she participated in the bombardment of Scarborough, Hartlepool and Whitby. Along with the armored cruiser Prinz Heinrich, Roon was assigned to the van of the High Seas Fleet, which was providing distant cover to Rear Admiral Hipper's battlecruisers while they were conducting the bombardment. During the operation, Roon and her attached destroyers encountered the British screening forces; at 06:16, Roon came in contact with HMS Lynx and Unity, but no gunfire was exchanged and the ships turned away. Following reports of British destroyers from Roon as well as from SMS Hamburg, Admiral von Ingenohl ordered the High Seas Fleet to turn to port and head for Germany. At this point, Roon and her destroyers became the rearguard for the High Seas Fleet.

한 달 뒤, 12월 15일에서 16일동안, 론은 스카버러, 하틀풀, 휘트비의 포격에 참가하였다.

장갑순양함 프란츠 하인리히의 뒤를 따라, 그녀는 대양함대의 선봉을 할당받았고, 해군 소장 프란츠 히페르의 순양전함들이 포격을 하는 동안 원거리 엄호를 제공하였다. 작전 중, 그녀와 그에 배속된 구축함들은 영국의 색적 세력과 접촉하였다. 06시 16분, 그녀는 HMS 링스, 유나이티와 접촉하였으나, 포격 교환은 없었고, 배들은 되돌아 사라졌다.

그녀와 SMS 함부르크로부터 보내진 영국 구축함들에 대한 보고에 따라, 폰 인젠홀 제독은 대양함대가 왼편으로 돌아나가 독일 방향으로 물러나도록 명령하였다. 이 때, 그녀와 배속된 구축함들은 대양함대의 뒤쪽를 방어하게 되었다.

At 06:59, Roon, by this time joined by the light cruisers Stuttgart and Hamburg, encountered Commander Jones' destroyers. Jones shadowed Roon until 07:40, at which point Stuttgart and Hamburg were detached to sink their pursuers. At 08:02, Roon signaled the two light cruisers and ordered them to abandon the pursuit and retreat along with the rest of the High Seas Fleet. At 07:55, Beatty received word of Roon's location, and in an attempt to intercept the German cruisers, detached New Zealand to hunt the German ships down, while his other three battlecruisers followed from a distance. By 09:00, Beatty had become aware that the German battlecruisers were shelling Hartlepool, so he decided to break off the pursuit of Roon and turn towards the German battlecruisers. Roon, along with Hamburg, Stuttgart, and the accompanying destroyers, remained in their rearguard position for the High Seas Fleet during the withdrawal to the safety of German ports.

경순양함 슈투트가르트와 함부르크와 합류했던 론은, 06시 59분, 존 사령관의 구축함들과 접촉하였다. 존은 07시 40분까지 그녀를 숨겼고, 슈투트가르트와 함부르크는 분견되어 적함대를 격침하기 위해 추격중이었다. 08시 02분, 그녀는 두 경순양함들에게 신호를 보내어, 그들에게 추격 대상들을 포기하고, 대양함대의 나머지와 함께 후퇴하라고 명령하였다.

07시 55분, 비티는 그녀의 위치에 대한 전문을 받고, 독일 순양함들을 가로막으려는 시도에서, 순양전함 뉴질랜드에게 독일 배들을 격침할 임무를 주어 분견시켰고, 다른 3척의 순양전함들은 먼 거리로부터 그 뒤를 따를 것을 지시하였다. 09시 00분, 비티는 독일 순양전함들이 하틀풀을 포격하자, 근심 끝에, 그녀에 대한 추격을 중지시키고 독일 순양전함들을 향해 반전하도록 결정하였다.

그녀, 함부르크, 슈투트가르트, 예하 구축함들은, 대양함대가 독일 항구에 안전하게 철수하는 동안, 대양함대의 뒤쪽 경계 지역에 남아있었다.

[edit] Operations in the Baltic

Admiral Reinhard Scheer decided that because Roon and the other armored cruisers of the III Scouting Group were slow and lacked thick enough armor, they were unsuitable for service in the North Sea. Therefore, after April, 1915, she operated in the Baltic Sea, participating in several bombardment missions. On 11 May, the British submarine E9 spotted Roon and several other ships en route to Libau, which had been recently captured by the German army. E9 fired five torpedoes at the German flotilla; two passed closely astern of Roon while the other three missed their targets as well.

라인하르트 쉐르 제독은, 론과 제3정찰함대의 다른 장갑 순양함들이, 느리고, 장갑이 충분히 두껍지 않기 때문에, 북해에서 움직이기에 적당하지 않다고 결정하였다.

그런 이유로, 1915년 4월 이후, 그녀는 발틱 해로 전속되었고, 이후 몇몇 포격 작전에 참가하였다.

5월 11일, 영국 잠수함 E9가, 그녀와 몇몇 다른 배들이, 최근에 독일군에 의해 점령당한, 리바우로 향해 가는 것을 발견하였다. E9는 5발의 어뢰를 독일 함대에 발사하였는데, 두 발이 그녀의 선미 지근거리를 지나갔고, 다른 3발도 목표를 맞추지 못하였다.

p Russian cruiser Admiral Makarov

On 2 July 1915, Roon participated in a battle with Russian cruisers off the shores of Gotland, Sweden. The light cruiser Augsburg and three destroyers were escorting the minelaying cruiser Albatross when they were attacked by four Russian cruisers?the armored cruisers Bayan, Admiral Makarov, and light cruisers Bogatyr and Oleg. Augsburg escaped while the destroyers covered the retreat of the Albatross, which was severely damaged and forced to seek refuge in neutral Swedish waters. Roon and the light cruiser Lubeck sortied to relieve the beleaguered German destroyers. Upon arriving at the scene, Roon engaged Bayan, and Lubeck opened fire on Oleg. Shortly thereafter, the Russian cruiser Rurik, along with a destroyer, arrived to reinforce the Russian flotilla. In the following artillery duel, Roon was hit several times, and the German ships were forced to retreat.

1915년 7월 2일, 론은 스웨덴 고틀란드의 해안가에서, 러시아 순양함들과의 전투에 참가하였다.

경순양함 아우구스부르그와 세 척의 구축함들이 기뢰부설선 순양함 알바트로스를 호위하고 있었는데, 그 때 그들은 네 척의 러시아 순양함들 - 장갑순양함 바얀, 아드미랄 마카로프, 경순양함 Bogatyr, 올레크 - 에게 공격을 받았다. 아우구스부르그는 탈출했고, 구축함들은, 심하게 피해를 입고 중립국 스웨덴 해역에서 피난처를 찾기 위하려 노력중인 알바트로스의 탈출을 엄호하였다.

러시아 순양함 마카로프

그녀와 경순양함 뤼벡은 독일 구축함들을 포위에서 탈출시키기 위해 출격하였다. 장소에 도착하려고 할 때, 그녀는 러시아 순양함 바얀과 접촉하였고, 뤼벡은 올레크에게 포문을 열었다. 얼마 뒤에, 러시아 순양함 류리크가, 구축함 한 척과 함께 도착하여, 러시아 함대를 증원하였다. 이어지는 포격전 대결에서, 그녀는 몇 발을 얻어맞았고, 독일 함정들은 압력을 받아 후퇴하였다.

On 10 August, Roon and Prinz Heinrich shelled Russian positions at Zerel on the Sworbe Peninsula. There were several Russian destroyers anchored off Zerel; the German cruisers caught them by surprise and damaged one of them.

8월 10일, 론과 프란츠 하인리히는 Sworbe 반도의 Zerel의 러시아 지역을 포격하였다. Zerel에 정박해 있던 몇몇 러시아 구축함들이 있었는데, 독일 순양함들은 그들을 기습하여, 그들 중 하나에 피해를 주었다.

[edit] Later service

On 16 February 1916, Roon was mistakenly reported as having been captured by a British cruiser in the North Atlantic. The ship was also mistakenly reported to have taken part in the Battle of Jutland, as the flagship of the screening force for the main body of the High Seas Fleet. This mistake has appeared in historical works published shortly after the First World War, however, later works have shown this to be an error.

1916년 2월 16일, 론은 북대서양에서 영국 순양함에 의해 나포된 것으로, 잘못 보고되었다. 그녀는 또한 유틀란트 해전에 대양함대의 주력함대에 딸린 색적 함대의 기함으로 참가한 것으로, 잘못 보고되었다. 이 오해는 제1차세계대전 이후 얼마 뒤 발간된 역사 관련 저작에서 나타난 것으로, 나중의 저작에서는 이 기술들이 오류라고 기록되어왔다.

In November 1916, Roon was disarmed and converted into a training and accommodation ship. Stationed at Kiel, she served in this capacity until 1918. Plans to convert Roon into a seaplane tender did not come to fruition, primarily because the German navy relied on zeppelins for aerial reconnaissance, not seaplanes. Roon was struck from the naval register on 25 November 1920 and scrapped the following year.

1916년 11월, 론은 무장해제되고 훈련 및 거주용 함선으로 사용되었다. 그녀는 1918년까지 킬 항에 정박해 있었다. 그녀를 수상비행기 모함으로 개량해보려는 계획이 있었으나, 독일 해군은 지역 정찰 목적으로 수상기 대신 체펠린 비행선을 사용하여왔기 때문에, 개량이 이루어지지는 않았다.

론은 1920년 11월 25일 해군 목록으로부터 지워졌고, 1921년 해체되었다.

저런 연유에서 출발하였기 땜시롱,
무게는 인물쪽에 실리는 글이라고 보아주시면들 되것습니-_-다.

인물

Albrecht von Roon

인물

--------------------------------------------------------------------------------
1st Minister-President of Prussia
In office
1 January 1873 ? 9 November 1873
Monarch Wilhelm I
Preceded by Otto von Bismarck
Succeeded by Otto von Bismarck
--------------------------------------------------------------------------------

Born 30 April 1803
Pleushagen, Prussia
Died February 23, 1879 (aged 75)
Berlin, Germany

Albrecht Theodor Emil Graf von Roon (30 April 1803 ? 23 February 1879) was a Prussian soldier and politician. Roon, along with Otto von Bismarck and Helmuth von Moltke, was one of the leading figures in Prussia's government during the key decade of the 1860s, when Germany was unified under Prussia's leadership.

알베르트 테오도어 에밀 그라프 폰 론(1803년 4월 30일 ~ 1879년 2월 23일)은 프러시아의 군바리 + 정치가였다. 론은, 프러시아 주도로, 독일이 통일된, 1860년대의 주요 기간 동안, 오토 폰 비스마르크와 헬무트 폰 몰트케와 더불어 프러시아의 정부를 이끈 주역 중의 한 사람이었다.

Contents [hide]
1 Education and publications
2 Early military career
3 His army reform: the “System”
4 National hero

[edit] Education and publications

Roon was born at Pleushagen, near Kolberg (Kołobrzeg), in Pomerania. His family was of Flemish origin, and had settled in Pomerania. His father, an officer of the Prussian army, died in poverty during the French occupation (see Napoleonic Wars), and the young Roon was brought up by his maternal grandmother in a country ravaged in the War of Liberation.

론은 포메라니아의 콜베르크 근처의 Pleushagen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족은 플랑드르가 고향이었고, 포메라니아에 정착했다. 그의 아버지는, 프러시아 군의 장교였는데, 불량국 점령기간동안 불쌍하게 사망하였고, 어린 론은, 외할머니에 의해, 독립 전쟁 기간 동안 황폐해진 시골에서 길러졌다.

Roon entered the corps of cadets at Culm (Chełmno) in 1816, from where in 1818 he proceeded to the military school at Berlin, and in January 1821 received a commission in the 14th (3rd Pomeranian) regiment quartered at Stargard in Pomerania. In 1824 he went through the three years higher course of study at the General War School in Berlin (later called the Prussian Military Academy), where he improved his general education. In 1826 he was transferred to the 15th regiment at Minden, but in the same year was appointed an instructor in the military cadet school at Berlin, where he devoted himself especially to the subject of military geography. In 1832, he published the well-known Principles of Physical, National and Political Geography, in three volumes (Grundlage der Erd-, Volker- und Staaten-Kunde), which gained him a great reputation, and of which over 40,000 copies were sold in a few years. This work was followed in 1834 by Elements of Geography (Anfangsgrunde der Erdkunde), in 1837 by Military Geography of Europe (Militarische Landerbeschreibung von Europa), and in 1839 by The Iberian Peninsula (Die Iberische Halbinsel).

론은 1816년 쿨룸의 사관후보생 군단에 들어갔고, 1818년 베를린의 군사 학교로 진급하였고, 1821년 1월 포메라니아의 스타가드를 할당받은 한 14연대(포메라니아 3번째)에 임명되었다. 1824년 그는 3년동안 베를린의 (뒤에 프러시아 군사 학교로 불리는) 일반 전쟁 학교에 고급과정 공부를 갔고. 그는 자신의 일반 교육을 향상시켰다. 1826년 그는 민덴에 있는 제15연대로 전속되었으나, 같은 해에 베를린에 있는 군사 사관생도 학교에 교관으로 임명되었고, 여기에서 군사 지리학 과목에 특별히 (노력을) 바쳤다.

1832년, 그는 3권으로 된, 잘 알려진 '물리적, 국가적, 정치적 지리학의 원리(Grundlage der Erd-, Volker- und Staaten-Kunde)'를 출간하였다. 이는 그에게 좋은 평판을 주었고, 몇 년 만에 4만 부 이상 팔려나갔다. 이 일은, 1834년에 '지리의 요소(Anfangsgrunde der Erdkunde)', 1837년에 '유럽의 군사 지리(Militarische Landerbeschreibung von Europa)', 1839년에 '이베리아 반도(Die Iberische Halbinsel)'가 따라나오는 것으로 이어졌다.

[edit] Early military career

In 1832, Roon rejoined his regiment, and was afterwards attached to the headquarters of General von Muffling's corps of observation at Krefeld, when he first became aware of the very inefficient state of the Prussian army. In 1833 he was appointed to the Topographical Bureau at Berlin, in 1835 he entered the General staff, and in the following year was promoted captain and became instructor and examiner in the military academy at Berlin. In 1842, after an illness of two years brought on by overwork, he was promoted to major and attached to the staff of the VII Corps, in which post he was again impressed with the inefficiency of the organization of the army, and occupied himself with schemes for its reform. Two years later, as tutor to Prince Frederick Charles, he attended him at Bonn University and in his European travels. In 1848 he was appointed chief of the staff of the VIII Corps at Koblenz. During the disturbances of that year he served under Prince Prince William, later king and emperor, in the suppression of the insurrection at Baden, and distinguished himself by his energy and bravery, receiving the 3rd class of the order of the Red Eagle in recognition of his services. While attached to the Prince's staff at that time he broached to him the subject of his schemes of army reform. In 1850 came the revelation of defective organization and efficiency which led to the humiliating treaty of Olmutz. In the same year Roon was made a lieutenant-colonel, and in 1851 full colonel.

1832년 론은 소속 여단에 다시 합류하였고, 그레펠드에 있는 관측소의 폰 무풀링 장군 군간의 사령부에 배속되었고, 처음으로 프러시아군의 매우 비효율적인 상태를 보고 근심하게 되었다.

1833년 베를린의 지리학 사무소에 임명되었고, 1835년 일반 참모본부에 들어갔고, 1836년 대위로 승진했고, 베를린의 군사학교의 교관 및 심사관이 되었다.

1842년 과로로 인한 2년간의 병치레 이후, 소령으로 승진했고, 7군단의 참모로 임명되었는데, 이 자리에서 그는 군대 조직의 비효율성에 대해 매우 감명-_-을 받았고, 스스로 군단의 재편성을 위한 계획에 차지하게 되었다. 2년 뒤, 프리드리히 찰스 왕자의 선생으로서, 그는 본 대학과 유럽 여행에 참석하였다.

1848년 그는 코블렌쯔의 8군단의 참모장으로 임명되었다. 그가, 나중에 국왕과 황제가 되는, 빌헬름 왕자 아래에서 일하는 동안, 바덴의 봉기로 벌어진 압박으로 혼란한 기간에, 그의 활력과 용감함이 스스로를 돋보이게 했고, 그의 복무에 대한 공로로 붉은 독수리 훈장 3등급을 받았다.

왕자의 참모로 배속되어던 시간 동안, 그는 군대의 재편성의 그의 계획의 목적을 가지게 되었다. 1850년에 올뮈츠의 굴욕적인 조약으로 인해 조직의 문제점이 드러나게 되었다.

1850년에 론은 중령으로 승진하였고, 1851년에는 대령으로 승진하였다.

[edit] His army reform: the “System”

Promoted to major-general in 1856 and lieutenant-general in 1859, Roon had held several commands since 1850 and had been employed on important missions. Prince Wilhelm became regent in 1857, and in 1859 he appointed Roon a member of a commission to report on the reorganization of the army. During the Austro-Sardinian War he was charged with the mobilization of a division. At the end of 1859, although he was a junior lieutenant-general in the army, he succeeded Eduard von Bonin as war minister. Two years later, in 1861 the ministry of marine was also entrusted to him.

1856년에는 소장으로 승진하였고, 1859년에는 중장으로 승진한 론은, 1850년부터 몇 군대의 사령관 직책을 맡았고, 중요한 임무들에 고용되어왔다.

1857년에 섭정이 된 왕세자는, 1859년에 그는 론을 군대의 재조직에 대한 보고를 위한 위원회의 회원으로 임명하였다. 오스트리아 대 사르디니아 전쟁 기간 동안 론은 사단의 동원 방식을 바꾸었다. 1859년 끝자락에, 그가 군대의 신임 중장이었던 때, 그는 전쟁 장관 에드워드 폰 보닌의 뒤를 이었다. 2년 뒤에 1861년, 그는 해군 장관 직책도 맡게 되었다.

Supported by Edwin von Manteuffel and the new Prussian Chief of Staff Helmuth von Moltke, Roon drew up plans to adapt Scharnhorst's system to Prussia's altered circumstances. To attain this he proposed an increase in universal military service to three years, with new regiments raised and a reduced role for the reserve (Landwehr), whose role in the War of Liberation (1813) was still celebrated in nationalist myth. Roon's proposals for army reorganization met with strong opposition from the Prussian Landtag, which was dominated by the Progressive Party (ie. liberals), who wanted parliamentary control over the military budget. It took years of political fighting and the strong support of the new Prime Minister Otto von Bismarck and Moltke, before he carried the day.

에드윈 폰 만토이펠과 새 프러시아 참모총장 헬무트 폰 몰트케의 지원을 받으며, 론은 샤른호르스트의 동원 체계를 프러시아의 바뀐 환경에 맞추는 계획을 짰다. 이에 도달하기 위하여 그는 정규군의 복무 기간을 3년으로 늘릴 것을 제안하였고, 새로운 연대의 부담을 늘리고, 1813년 독립 전쟁 당시 국가적인 신화로 칭송되었던, 예비군(란트베어)의 역할을 줄였다.

론의 군대 재조직을 위한 제안은, 군사적 예산을 의회의 제어 안에 두기를 원하였던, 자유당 등의 진보집단이 다수였던, 프러시아 의회로부터 강력한 반대를 만났다. 몇 년 간의 정치적인 싸움과, 새 수상인 오토 폰 비스마르크와 몰트케의 강력한 지원을 받은 뒤에야, 개선안을 통과시킬 수 있었다.

[edit] National hero

After the successful outcome of the Second Schleswig War of 1864, Roon went from being the most-hated man in Prussia to a popular man in the country.

1864년의 제2차 슐레스비히 홀슈타인 전쟁의 성공 뒤에, 론은 프러시아에서 가장 미움받던 사람에서, 가장 유명한 사람이 되었다.

At the start of the Austro-Prussian War, Roon was promoted general of infantry. He was at the decisive victory at Koniggratz, under the command of Moltke. He received the Black Eagle at Nikolsburg on the road to Vienna. His army system was adopted after 1866 by the whole North German Confederation. In later years, his army system was copied throughout continental Europe.

오스트리아 대 프러시아 전쟁이 벌어지려 할 때, 론은 보병 대장으로 승진하였다. 그는 몰트케 사령관 아래에서, 쾨니히그라츠에서 결정적인 승리를 거두었다. 그는 비엔나로 가는 중에 니콜스부르크에서 검은 독수리 훈장을 받았다. 그의 군대 조직은 1866년 이후 전 북독일 연방에 적용되었다. 이후 몇 년 간 그의 군대 조직은 유럽 대륙 전체로 퍼졌다.

During the Franco-Prussian War in 1870-71, Roon was in attendance on the (then) king Wilhelm. The war was a great victory for Prussia and Roon's contribution to success was considerable. He was created a Graf (count) at Versailles on January 19, 1871, just after Moltke. In December 1871, he succeeded Bismarck (who continued to be Imperial Chancellor) as Prime Minister of Prussia. Ill-health compelled him to resign in the following year, handing the job back to Bismarck. Roon was promoted to field marshal on January 1, 1873.

1870년 ~ 1871년의 불량국 대 프러시아 전쟁 동안, 론은 빌헬름 국왕을 수행하였다. 전쟁은 프러시아 쪽의 대승이었고, 성공에 대한 론의 공헌은 중요하였다. 그는 몰트케 다음에 1871년 1월 19일 베르사유에서 백작의 작위를 받았다. 1871년 12월 그는 비스마르크의 프러시아 수상 자리를 이어받았으나, 안 좋은 건강 때문에 다음 해에 그 자리를 사임하였고, 그 자리를 다시 비스마르크에게 되돌리게 되었다. 론은 1873년 1월 1일 원수로 승진하였다.

Roon died in Berlin on February 23, 1879. The armored cruiser SMS Roon, completed in 1906, was named for Albrecht von Roon.

론은 1879년 2월 23일 베를린에서 사망하였다.

베를린 티어가르텐 공원의 동상

사람은 사람이랄까 시대랄까를 잘 만나야 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2009/03/27 00:01 2009/03/27 00:01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3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287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287

트랙백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trackback/1287

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trackback/1287

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trackback/128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댓글 RSS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rss/comment/1287
댓글 ATOM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comment/1287
  1. dameh 2009/03/30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몰트케 또래(...)군요. 그런데도 1870년대 초반에도 골골거려서 수상직도 수행 못한 걸 보면 몰트케의 80대 후반에도 활약하는 탁월한 건강은 참(;)

    몰트케나 비스마르크에 비하면 3걸이라면서 저도 잘 모르던 사람이었던지라 좋은 참고 되었습니다. 그러고보면 저도 토익준비를 슬슬 해야 될텐데(..;)

    • 집쥔 2009/03/30 17:44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게 참 상당히 신이 내린 인물이죠. 대 몰트케는.

      토익 관련 상황을 일단 마무리하려고 하니 당분간 부실해질겁니다욥.

  2. 안전놀이터 2019/05/27 0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튀검증업체no.1먹튀오피스 각종인증 검증업체 추천 joinus검증배너 검증ㅌㅗ토 꽁ㅁㅓ니놀ㅇㅣ터 꽁머니그래프5000 h3SohV6Hpn 12위까지 공개하였습니다.
    아래 리스트에서 순위별 기업veWeEUTmq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