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존은 덕수옹 (혼자)

Sports/MLB 2007/12/15 17:17 집쥔
사실 메쟈네리그를 제대로 보지 않기 때문에,
덕수옹의 피칭이 실제 어떤지 감은 잘 안 옵니다마는,
90마일이 넘는 공을 빵빵 때려내는 타자들을 상대로,
80마일 근처의 공으로 약올린다는 기사만으로도,
맛스타의 칭호를 받을만 하다고 생각해 왔습니다.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나이를 먹어감에 따라 ,
방어율이 슬금슬금 올라가,
통산 방어율이 3점이 넘고,
어느덧 회춘한 로켓에게 밀리기 시작하자,
좋아하시는 분들의 아쉬움을 많이 샀던 것 같은데,
역시나 로켓의 회춘은 약빨이었군-_-요.

공 6~70개만 던지고 6회면 내려오는 모습이,
그 나이에 그 정도 던지면 당연히 기력이 빠지는,
세월의 결과를 반영하는 지극히 정상적인 모습이었다는...
배나온 아저씨 스타일-_-

그래도 로테이션에서 빠지지 않고 200이닝정도는 먹어주고,
돈 욕심도 없어보이고 - 있었으면 올해 200이닝 채웠지.
개인의 명예욕 따위는 (말하나마나) 더더욱 없어보이는 양반이라,
편하게 야구나 하려고 따땃한 샌디에이고에서 말년을 보내려나본데,
느긋하게 몇 년 더 야구하면서,
따악 400승만 채우고 은퇴하는 모습이,
보고 싶은 모습인데 말입니다.

...그때까지 통하겠지.

랜디 할배도,
아닐 거 같기는 한데,
노익장 강속구 투수라는 게 쬐금 불안요소랄까-_-?

그래도,
둘 다 이번에 약물로 시끄러운 모 선수처럼,
결정적으로 돈 + 명성에 대한 욕심이 그닥 없어보이는 선수들이라서,
약했을 것 같지는 않아보이네요.
여튼 이제 최다승은 덕수옹, 최다 탈삼진은 랜디옹이군요.
얼쑤.
2007/12/15 17:17 2007/12/15 17:17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response/1006

댓글+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response/1006

트랙백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trackback/1006

트랙백 RSS :: http://battleship.ibbun.com/tt/rss/trackback/1006

트랙백 ATOM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trackback/100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댓글 RSS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rss/comment/1006
댓글 ATOM 주소 : http://battleship.ibbun.com/tt/atom/comment/1006
  1. 島人 2007/12/18 1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래도 제구력위주라서 컨트롤만 잘 되면 오래 갈꺼 같군요. 빠르기만 한 공보다는 느려도 구석구석 제구가 잘 되는 공이 더 무섭다는 사람도 많고요'';

    • 집쥔 2007/12/23 19:30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서 400승을 기대해보는거죠.
      구속 말고 투구수 조절까지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해볼만하지 않은가 하는 생각 + 바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