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전에 쓰던 CGI로서, 볼 수만 있도록 해 놓았습니다 ------
현재 쓰는 데로 오시려면 꾸욱

IRiS nX
16 ARTICLES / 132 REPLIES [1:8.2]
=ADMIN=


[PREV] [1]...[5][6][7][8][9][10][11]...[16] [NEXT]

세상이 가르쳐 준 비밀
7권까지
 
2002/09/14 (Sat) #8

아래에 언급된 백귀야행과 비슷한 소재를 다룬 이야기이며...

시대는 뭔가 애매해 보인다 싶었는데, 명치-대정시대정도라고. 개인적으로는, 도쿄 갔을 때 본 에도박물관에서는 전시물이 가장 재미있던 시대였습니-_-다. 한국 입장에서도 그나마 약간 숨통이 트이던 시대이던-_-가.

주인공은 허둥지둥대는 분위기의 백귀야행의 주인공과는 달리 이미 알거 다 알고 있다는 달관한 분위기로... 이런저런 사정으로 혼이 생긴 골동품들을 알아보고 그로 인해서라든가 다른 이유로 인해 꼬인 문제점을 풀어가는 분위기의 옴니버스 형식입니다. 뒤끝이 좋게좋게 끝나 편안히 볼 수 있습니다. 마음에 듦. 시간의 흐름은 그다지 느껴지지 않는다는. 그 외 사람찾기에 관련된 이야기가 천천히 진행.

그런 이유로 비해 개그 컷도 적고 하여 무미건조한 분위기이며 그림 또한 분위기에 일조한다고 보입니다. 그렇다고 그게 단점이 되 보이지는 않는게 - 나름대로 그만큼 재미있더라고 - 어쨌든 볼 수 있는데까지 놓지를 못하였으니까말입니다. 사람에 취향에 따라 어느 쪽이 더 좋을지 오락가락할듯.

계간지 연재물이어서 꽤나 천천히 나오는 것 같은데, 크게 일 벌일 생각으로 시작한 것이 아니어서 그런지 작가도 느긋한 편인 것 같습니다. 따라가면 되겠죠.

매니악한 만화책일까-_-요?

1. 김안전 :저에게는 거부감을 주는 그림이군요. 가는선으로 된 그림을 보면 거부감이 먼저 일어납니다 [09/20]
2. 집쥔 :별로 환영받을만한 그림은 못되죠. [09/24]
3. 천마 :전 좋기만 하던데요^^ 백귀야행과 쌍벽을 이루는 만화라고 생각합니다. [10/01]
4. 집쥔 :내용은 꽤 재미있습니다(물타기-_-) [10/01]
5. 지후 :재밌어요.. 집에 다 있어요... 왜 10권은 안나오는 걸까요... [03/30]

이름: 답변:


[PREV] [1]...[5][6][7][8][9][10][11]...[16] [NEXT]


IRiS nX by NvyU =starry scape=